«   2021/12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Tags
more
Archives
Today
0
Total
589
관리 메뉴

소설 쓰기

멸망한 세상에서 나 혼자 방송으로 꿀빠는법 10화 본문

카테고리 없음

멸망한 세상에서 나 혼자 방송으로 꿀빠는법 10화

고미 머니업 2020. 6. 20. 19:17

드디어 잡았네요.”

 

주변에는 대왕촉수괴물의 잔해들이 여기저기 널부러져있다.

 

[전 아조씨가 이길수 있을줄 알았어요! 종말맛 크래커님이 응원합니다.]

[공적치 20을 후원 받았습니다.]

[좀 이런놈들은 밟고 다니면서 무쌍찍어야 제맛이 아니냐며 손절은지능순님이 투덜댑니다.]

[공적치 20을 후원 받았습니다.]

[근성만 있으면 누구나 할 수 있다며 근성으로 팍팍팍님이 주먹을 불끈 쥡니다.]

[공적치 20을 후원받았습니다.]

 

우웩.. 진짜 크기가 크니 냄새도 두배인 것 같애. 무슨 오물처리장에 온것도 아니고...”

 

정지원이 인상을 찌푸리며 말했다. 그녀의 말에 아랑곳 않고 오물냄새가 나는 괴물의 잔해를 뒤지기 시작했다.

 

머해요? 지호씨.”

 

내가 촉수괴물의 잔해들을 헤짚는 모습을 보자 파티원들이 의아하다는 듯 물었다.

 

아이템 드랍이 되었을 것 같아서요.”

~ 아이템.”

 

그들도 바로 이해를 한다. 왜냐면 여태 촉수괴물들을 잡으면 아이템들이 드랍되었으니깐.

 

저 근데 지호씨.”

네 말씀하세요.”

아까... 대체 그 얼음 폭탄? 그건 어디서 난거에요?”

 

이 질문이 나올줄 알았다.

절체절명의 순간 내가 액화질소탱크를 안들고 나왔다면 전부다 죽었을테니깐. 문제는 그걸 어디서 가져왔냐는 거다.

 

렙업을 하다보니 새로운 스킬을 얻었습니다.”

스킬이요? 폭탄제작 스킬인가요?”

아뇨 그런건 아니고요. 공적치를 소모해서 아이템들을 생성할 수 있는 스킬입니다.”

저희한테 이야기를 안했던 이유는요?”

 

최우상이 따지듯이 물어본다.

아무래도 밤낮없이 싸우면서 이런 정보를 공유 안한게 기분이 나빴나 보다.

 

저부터도 어떤 스킬인지 이해를 못했습니다. 그래서 설명을 드릴수가 없었어요. 다만...”

다만?”

쉽게 사용할수 없는 것? 보스방에 들어가기 직전에 얻었던 스킬이라 원래는 안쓸려고 했었어요. 끝나고 말씀드릴려고 했었구요.”

 

나의 말에 최우상이 섭섭하다는 표정을 짓는다.

 

지호씨는 비밀이 많은 사람이네요.”

그건 죄송합니다. 저도 모르는걸 설명드리는게 맞는지는 몰랐으니깐요.”

“...뭐 그래도 결과가 좋았으니깐요. 일단 아이템부터 같이 찾아보죠.”

 

김승기의 말에 다같이 냄새를 참고 인상을 찌푸리며 괴물의 잔해를 뒤지기를 한참 그러다, 드디어 찾고 있던 걸 발견했다.

 

이거에요 설마...?”

 

우리는 다같이 모여 체액이 범벅이 된 사람모양의 식물뿌리와 스킬석 한개를 쳐다보고 있었다.

 

둘다 처음보는 거지만 하나는 설명에 스킬석 통찰안 이라고 나와있는데...다른 하나는...”

만드라고라? 이게 뭐에요?”

근데 이거 뭔가 사람처럼 생겼는데?”

 

[스킬석 통찰안]

[만드라고라]

 

통찰안... 한국에서 첫번째 십좌를 만들어냈던 최강의 사기 스킬.

 

통찰안 자체의 능력은 이 세계의 치트키다. 통찰안을 발동시키면 원하는 사람의 정보를 볼 수 있다.

또한 물건의 본질을 꿰뚫어 볼 수도 있다.

 

만드라고라 또한 만만치 않은 물건이다. 세계관이 변화되고 나서 사람들이 가장 적응하기 힘든 부분이 마나.

 

그동안 없던 개념의 마나를 새롭게 생성해서 늘릴려는데다가 몸속에 온갖 불순물이 쌓여있으니 제대로 쌓일 리가 있나.

 

일기속에서 이 만드라고라를 복용한 자는 대량의 마나를 얻어 엄청난 이득을 보았다.

 

! 뭐죠? 약초가 도망가요.”

 

한승아의 말대로 누워있던 약초가 갑자기 벌떡 일어나 달리기 시작한다.

 

잡아요!!”

 

한바탕 소동이 일어난 후 만드라고라를 다시 잡았다.

 

이거 설명을 보면 먹으면 몸에 좋은 건가 본데요?”

... 이걸 먹는다구요? 저는 사양할게요! 지호씨 이거 진짜 드실거에요?”

 

정지원이 나를 쳐다보며 진짜 먹을거냐는 듯 물었다.

 

전 이것말고 스킬석이 마음에 드는군요.”

지호씨가... 스킬석을 선택한다면 저는 그럼 기권할래요.”

 

내 말에 다들 만드라고라를 인상을 찌푸리며 쳐다보다 고개를 끄덕인다.

 

뭐 애초부터 지호씨가 아니었으면 잡을 수도 없었고 여기 오지도 못했을 테니깐요.”

 

김승기가 당연하다는 듯 말한다.

나머지 사람들도 고개를 주억 거리는걸 보니 거부감이 없어보였다.

 

만드라고라도 지호씨가 드실래요?”

 

김승기의 말에 내가 아니라는 식으로 대답했다.

 

그래도 다 같이 잡았는데 저만 전리품을 다 가지게 되면 불만이 있으신분이 계시지 않을까요?”

 

내말에 다들 고개를 절레절레 흔든다.

 

아니에요. 뭐 스킬석은 저도 탐이 나긴 하지만 제가 치명타를 가한것도 아니고요. 만드라고라는... 억지로 먹여도 싫네요.”

저도요. 만드라고라 저런거 잘못먹으면 죽는거 아니에요?”

지호씨... 스킬석은 괜찮은데 만드라고라는 뭔지도 잘 모르는데 먹지마세요.”

 

한승아가 우려된다는 듯 말했다.

 

이대화에 참여를 안하고 있는 사람은 두명 김대희와 최우상.

김대희는 말없이 우리들의 대화를 지켜보고 있었다. 그는 사무실의 서이사의 죽음이후로 조용해졌다.

정말 상황이 나빠지지 않으면 말도없이 소극적인 느낌이랄까?

 

그리고 남은 한명 최우상.

최우상이 먼가 불만이 있는 표정으로 말을꺼내려다 만다.

 

아마 내가 스킬석을 가져가는게 불만이겠지만, 이 스킬석만큼은 양

보할 수가 없다.

 

양보하는 것 자체가 얼마나 어리석은 짓인지 알기에.. 그의 표정을 못본체 하고 말을 했다.

 

그럼... 나중에 딴말하기 없기입니다.”

! 그런건 강제로 먹여도 안먹을거라구요.”

 

스킬석을 손에쥐고 사용을 생각하자 이내 메시지가 새겨졌다.

 

[스킬 통찰안을 배웠습니다.]

 

[통찰안 LV1: 반경 10미터이내의 생물이나 사물의 정보를 알 수 있습니다. 재사용 대기시간 12시간. 레벨업시에 대기시간이 10%씩 줄어듭니다.]

 

오케이 통찰안은 배웠고 이제...’

 

만드라고라의 잎사귀를 잡고 입가로 가져가자 만드라고라가 자신의 죽음을 느꼈는지 마구 발버둥을 쳐댄다

 

~키익!!”

 

발버둥치는 만드라고라를 그대로 입에 넣어서 씹기 시작했다.

 

와그작.와그작

 

키이이이이이익!!”

꺄악 징그러워.”

 

다들 날 쳐다보며 인상을 찡그린다.

 

입안에서 산낙지 마냥 요동을 치는 녀석. 약간의 피맛이 느껴지더니 단맛과 함께 몸에서 청량함이 느껴지기 시작했다.

 

그러더니 얼마지나지 않아 갑자기 엄청난 졸음이 몰려온다.

점점 시야가 땅바닥이 가까워 진다.

 

지호씨? 지호씨? 괜찮아요?”

$%^...”

 

...

..

.

 

##

 

와 저는 지호씨가 진짜 그거 잘못먹고 죽은 줄 알았다구요.”

그래서 부모님이 함부로 이것저것 주워먹지 말라잖아요.”

그러게요 또 보기에 얼마나 그로테스크 했다구요.”

꼴이 말이 아니잖아요!”

 

눈을 뜨자 다들 날 타박하기 시작했다. 던전의 축축한 공기와 달리 상쾌한 공기가 느껴져 주변을 둘러보니 어느덧 던전이 아닌 어느 가정집이었다.

 

어떻게 된 겁니까?”

지호씨가 쓰러지고 나서 어느정도 시간이 지나자 모두 던전에서 튕겨나왔어요. 던전에서 강제로 밀어 내버리더라구요.”

 

김승기의 말에 한승아가 울며 말했다.

 

저는 지호씨가 어떻게 된줄 알고 얼마나 걱정했다구요. 갑자기 몸이 뜨거워졌다 차가워졌다. 껍질도 일어나구요.”

그뿐만이겠어요? 냄새좀 안나게 좀 씻구와요!”

 

정지원의 타박에 몸의 냄새를 맡으니 형언할수 없는 냄새가 몸과 옷에서 났다.

 

..”

 

저절로 인상이 찌푸려졌다.

 

? 제 마음이 윽이에요. 얼마나 냄새가 심하게 나던지. 진짜 만드라고란지 뭔지 그거 괜찮은거 맞아요?”

 

그녀의 타박을 뒤로하고 샤워를 하러 들어갔다. 온몸에는 더러운 오물들과 각질들이 쓸려 나와 있었다.

 

상태창

 

이름 정지호

칭호 미래를 읽는자,최초의 슬레이어, 최초의 시련 극복자,최초의 던전발견자 ,최초의 던전 정복자

나이 28

레벨 - 15

성향 우직함

종족 인간

종족특성 - 혼돈LV1, 유연성LV1,

고유능력 미래를 읽는자,종족포식자(오크 5%), 일신우일신,마력회로

스킬 미래일기

미래대출[사용불가]

미래상점

차원방송(채팅창이 얼려진 상태입니다)

통찰안 LV1

기초창술 LV2

 

공적치 - 3250

능력치

근력 14(+4.2)

민첩 16(+4.8)

체력 20(+6)

지능 19(+5.7)

마력- 16(+4.8)

 

미분배 능력치 14

 

...”

 

격세지감.

그말이 딱 어울렸다. 처음 각성했을때의 내 비루먹은 육체능력은... 최하급중의 최하급이지만 지금은 일행들과 비교해도 밀리지 않을 것이다.

 

거기에 만드라고라 섭취의 영향력으로 마력회로의 고유능력이 생기면서 마력량이 대폭증가 했다.

 

통찰안 사용 정지원

 

이름 정지원

칭호 없음

나이 26

레벨 - 15

성향 정의로움

종족 인간

고유능력 검의마음,불굴의의지

[능력치]

근력 23

민첩 30

체력 21

지능 12

마력- 11

 

우리 파티에서 최강의 전력을 자랑하는 지원씨한테도 비빌만할 정도록 성장했다.

 

설령 그녀가 보유스텟을 안썼다고 해도 내가 11이나 더 높다.’

 

기분 좋은 마음으로 바깥으로 나오자 일행들은 머가 그리 궁금한지

 

어때요? 뭐 많이 바뀌었어요?”

입가에 미소가 사라지지 않으시네. 그 흉측한 만드라고라 놈이 그렇게 좋은거였어요?”

통찰안! 통찰안은 머에요?”

 

그들의 질문에 설명을 하나하나 하며 시간을 보내다 식량을 구하러 밖으러 나왔다.

 

편의점 안으로 들어가 가방에 여러 가지 일회용 식품들을 챙겨 넣고 있었다.

 

여기 점주인가...?”

 

정지원이 창고문을 열더니 인상을 찌푸리며 말을했다.

 

괴물들에게 공격을 당했는지 피투성이가 된채 편의점 잠바를 걸친 시체가 하나 있었다.

 

죽은지가 오래 되었는지 시체가 벌써 많이 부패가 되었다.

 

지원씨 문 닫고 빨리 나오세요.”

왜요? 여기에 음식들이랑 많은데요?”

 

그녀가 창고안에 쌓여있는 제품들을 가르키며 말했다.

 

안됩니다. 감염됩니다.”

감염? 무슨 감염을?”

 

내말에 깜짝 놀란 그녀가 창고안을 둘러보았다.

 

시체가 오래되면.. 시체에서 썩으면서 독이 빠져나와요. 공기중에도 노출되기 때문에 그냥 그곳 음식은 포기하는게 나아요.”

 

시체가 썩으면 부패가 되어 여러 가지 독성분들이 나온다. 시체를 제대로 처리하면 모를까. 이렇게 방치되어 부패된 시체는 독 그자체다.

 

저길 봐요.”

0 Comments
댓글쓰기 폼